권오수 대학원 후배 기업, 7년 연속 총 1억 코바나콘텐츠 협찬



주가조작 혐의로 구속된 권오수(64) 도이치모터스 회장의 대학원 후배가 대표로 있는 럭스라인(대표 김인호, 라텍스 매트리스 전문기업)이 지난 2012년부터 7년 연속으로 총 1억 원 규모를 코바나콘텐츠 전시에 협찬한 것으로 확인됐다. 코바나콘텐츠는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의 부인 김건희씨가 대표로 있는 전시기획업…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수익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