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인 “그 양반”과 “박사님” 사이, 윤석열의 선택은?



국민의힘이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의 마음을 돌리기 위해 안간힘을 쓰고 있지만, 김종인 전 위원장은 여전히 완고한 태도를 보이고 있다. 앞서 장제원 의원이 윤석열 후보의 곁을 떠나겠다고 선언한 데 이어, 국민의힘 사무총장을 맡고 있는 ‘친윤’ 권성동 의원이 윤 후보의 뜻을 대신해 김 전 위원장을 설득하러 갔다. …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수익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