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출산지원금·첫만남이용권 모두 지급한다



경기 용인시가 현재 지급 중인 ‘출산지원금’과 정부가 신규 추진하는 ‘첫만남이용권’을 모두 지급한다. 이에 내년부터 관내 거주 출산가정에 최대 500만 원까지 지원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20일 시에 따르면 첫만남이용권은 내년부터 정부가 자녀 인원수에 상관없이 출산가정에 육아용품 구입 등에 사용하도록 1인당 200만 …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수익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