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호중 “김건희 초중고 근무경력 허위, ‘짜가’가 판쳐”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8일 “김건희(윤석열 국민의힘 대선경선 후보의 부인)씨가 초중고 근무 경력을 허위로 쓴 가짜 이력서를 갖고 대학 강사를 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라며 “여기도 가짜 저기도 가짜, ‘짜가’가 판치고 있다”고 말했다. 윤 원내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이같이 비판했다. 윤 원내대표는 “…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수익


추천 기사 글